2020.04.01 (수)

  • 흐림속초 12.0℃
  • 흐림동두천 9.3℃
  • 흐림파주 7.6℃
  • 흐림대관령 3.7℃
  • -춘천 7.9℃
  • 흐림북강릉 12.2℃
  • 흐림강릉 11.4℃
  • 흐림동해 12.8℃
  • 흐림서울 9.5℃
  • 흐림인천 9.3℃
  • 흐림수원 10.6℃
  • 흐림영월 7.7℃
  • 흐림대전 9.6℃
  • 흐림대구 10.7℃
  • 울산 10.8℃
  • 흐림광주 8.7℃
  • 부산 11.1℃
  • 흐림고창 8.3℃
  • 제주 9.3℃
  • 흐림성산 8.8℃
  • 서귀포 10.9℃
  • 흐림강화 10.3℃
  • 흐림양평 11.9℃
  • 흐림이천 9.4℃
  • 흐림보은 8.6℃
  • 흐림천안 9.3℃
  • 흐림부여 8.6℃
  • 흐림금산 9.1℃
  • 흐림김해시 11.1℃
  • 흐림강진군 8.3℃
  • 흐림해남 8.1℃
  • 흐림고흥 7.5℃
  • 흐림봉화 6.6℃
  • 흐림문경 11.7℃
  • 흐림구미 13.1℃
  • 흐림경주시 10.1℃
  • 흐림거창 11.2℃
  • 흐림거제 10.8℃
  • 흐림남해 10.0℃
기상청 제공

나사 못

비전 묵상-45

한재욱 목사
강남비전교회

“챌린저 호는 1986년 1월 28일에 발사되었다. 하지만 이 우주선의 비행은 우주선의 폭발과 승무원의 사망으로 끝났다. 사고 원인은 우주선의 1단계 추진 장치인 좌측 고체연료 로켓에서 불꽃이 타올랐기 때문이다. 고체연료 로켓의 핵심부품인 오링(O-Ring)이 고장 났고,이 때문에 고체연료 로켓과 외부 연료탱크 사이를 채워주는 연결 부분이 취약해졌다.”


아리 두루넨 저(著) 최성욱 역(譯) ‘더 나은 사람들의 역사’(아름다운 날, 80, 81쪽) 중에 나오는 구절입니다.
‘못’과 ‘나사’는 인류 최고의 발명품 중의 하나입니다. 어떤 건물이나 기계도 못과 나사가 연결해주지 않고 고정해 주지 않으면 아무런 기능을 발휘할 수 없습니다. 자동차의 경우 약 2만개의 부속품이 있는데, 이 많은 부품을 못과 나사가 연결을 합니다. 가장 주요한 심장부인 엔진에도 10만개의 나사가 필요합니다.


1969년 인류를 싣고 최초로 달에 착륙한 아폴로 11호는 약 570만개의 부속이 있고 이 부속들은 모두 작은 나사못들로 연결되었습니다. 1986년 발사된 챌린저호는 73초 만에 공중에서 폭발했습니다. 그 원인은 연료장치의 밸브 가운데 잠금장치 하나의 오링이 떨어져 나갔고, 이것이 우주선 폭발이라는 대참사로 이어졌습니다.


엔진만 최고가 아닙니다. 모든 기계는 나사못이 역할을 해줘야 잘 돌아갑니다. 사회도 그러하고 하나님 나라도 마찬가지입니다. 나사못 같은 중간 존재들이 그 역할을 제대로 할 때 푸른 공동체가 됩니다. 안도현의 시 ‘외로울 땐 외로워하자’에 보면 이런 구절이 나옵니다. “여름날 산과 들이 온통 푸르름으로 가득 차게 되는 까닭은 아주 작은 풀잎 하나,아주 작은 나뭇잎 한 장이 푸르름을 손 안에 쥐고 있기 때문이다.”


그렇습니다. 작은 풀잎 같은 존재가 그 푸르름을 놓지 않을 때, 작은 나사못 같은 존재가 그 연결의 역할을 놓지 않을 때, 충만한 하나님의 나라가 됩니다.
“그에게서 온 몸이 각 마디를 통하여 도움을 받음으로 연결되고 결합되어 각 지체의 분량대로 역사하여 그 몸을 자라게 하며 사랑 안에서 스스로 세우느니라.” (엡4:16)

Today's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

총회·기관

더보기
총회임원회 코로나19 여파로 주요일정 조정 침례교 총회(총회장 윤재철 목사)는 지난 3월 17일 울산 아름다운교회(안경수 목사)에서 109-12차 임원회를 진행하고 총회 주요 보고 및 현안에 대해 논의했다. 이날 임원회는 코로나19 사태로 대구·경북지역 미자립교회 목회자에게 긴급생계비 지원에 대해 보고하고 50개 교회와 1개 기관에 각각 생계비를 지원했음을 보고했다. 또한 오는 5월 25일로 예정된 침례교전국목회자부부영적성장대회 개최와 관련해 코로나19 사태를 지켜보기로 했으며 행사 일정과 장소는 4월 임원회에서 최종 결정하기로 했다. 하지만 임시총회는 오는 5월 25일에 그대로 진행하기로 했으며 총회 특별감사위원회의 주요 보고 사안에 대해 점검했다. 총회장 윤재철 목사는 “코로나19가 장기화되는 상황에서 교단의 주요 행사를 진행하기에는 무리가 있음을 인식하고 있다”면서 “우선적으로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교회들을 돌아보고 목회 사역에 어려움이 없도록 방안을 강구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임원회 전 경건회는 농어촌부장 김한식 목사(용안)의 사회로 평신도부장 강석원 목사(거룩한샘성천)가 말씀을 전했다. 총회 특별감사위 5차 회의 침례교 총회(총회장 윤재철 목사) 특별감사위원회(위원장 마대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