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9 (화)

  • 맑음속초 -3.7℃
  • 구름조금동두천 -6.4℃
  • 구름조금파주 -7.4℃
  • 구름조금대관령 -8.2℃
  • -춘천 -7.3℃
  • 맑음북강릉 -2.5℃
  • 맑음강릉 -0.3℃
  • 맑음동해 -1.3℃
  • 맑음서울 -4.1℃
  • 맑음인천 -6.3℃
  • 맑음수원 -4.5℃
  • 맑음영월 -5.8℃
  • 맑음대전 -2.6℃
  • 맑음대구 -0.3℃
  • 맑음울산 0.2℃
  • 맑음광주 -0.7℃
  • 맑음부산 1.9℃
  • 구름조금고창 -1.6℃
  • 맑음제주 5.4℃
  • 맑음성산 4.6℃
  • 맑음서귀포 9.2℃
  • 구름조금강화 -5.5℃
  • 구름조금양평 -6.4℃
  • 구름조금이천 -6.0℃
  • 구름조금보은 -3.7℃
  • 구름조금천안 -5.3℃
  • 구름조금부여 -3.5℃
  • 맑음금산 -2.2℃
  • 맑음김해시 0.6℃
  • 맑음강진군 1.5℃
  • 맑음해남 1.1℃
  • 맑음고흥 1.1℃
  • 맑음봉화 -5.4℃
  • 구름조금문경 -3.8℃
  • 맑음구미 -1.0℃
  • 맑음경주시 0.3℃
  • 구름조금거창 -1.4℃
  • 맑음거제 1.5℃
  • 맑음남해 0.4℃
기상청 제공

기독교문화

‘가나의 혼인잔치 : 언약’ 11월 국내 개봉

URL복사

 

성경 속 숨겨진 하나님의 언약과 서서히 밝혀지는 거룩한 진실을 담은 다큐드라마 가나의 혼인잔치: 언약이 오는 11월에 국내 개봉을 확정하고 메인 포스터를 공개했다.

 

세계적 위기 속 함께 흔들리고 있는 하 나님의 언약에 대한 믿음을 가장 안전하고 정확하게 재조명한 영화 가나의 혼인 잔치: 언약은 우리를 너무나 사랑하셨던 하나님의 언약을 역사적 사실에 근거해 증명하고 그 믿음을 감동적으로 확증해 내는 작품이다.

 

앞서 아마존 4.6/5, Dove 5/5, 크리스천 시네마 5/5, IMDB 8.6/10 에서 높은 평점을 이끈 영화 가나의 혼인잔치: 언약“‘충격적이며 봐야 하며, ‘빨리봐야 한다”(Dove 기독교 영화 평론 사이트), “말세를 살아가는 기독교인 모두가 재림을 통일된 관점으로 바라볼 수 있게 도와주는 영화”(Prophecy Watchers) 등 세계 언론의 뜨거운 극찬을 받은 바 있어 국내 개봉을 앞두고 기독교인들은 물론 영화계 안팎의 관심을 집중시키고 있다.

 

가나의 혼인잔치: 언약의 개봉 확정 소식과 함께 공개된 메인 포스터는 가나의 혼인잔치 속 숨겨진 거룩한 비밀이란 강렬한 카피 아래, 이제 막 성스러운 혼인 서약을 올린 갈릴리 신랑, 신부의 따뜻한 모습으로 눈길을 사로잡는다.

 

기쁨의 잔에 포도주를 나눠 마시고 밝고 수줍은 미소를 짓고 있는 두 사람의 모습은 믿음으로 하나 된 이들의 앞날에 하나님의 축복이 가득 드리우는 느낌을 불어넣으며 뜨거운 감동을 예고한다.

 

여기에 형제들아 때와 시기에 관하여는 너희에게 쓸 것이 없음은 주의 날이 밤에 도둑같이 이를 줄을 너희 자신이 자세히 알기 때문이라”(살전 5:1~2) 말씀은 모두가 알지만 간과해왔던 성경 속 주님의 거룩한 예언과 언약이 현 시대에 어떠한 여정과 증거로 눈앞에서 증명될 것인지 더욱 궁금증을 자극한다.

우리를 사랑하셔서 우리를 구원, 회복하기 위해 다시 오실 예수에 대한 믿음을 역사적 증거를 통해 다시 한번 확증 해낼 작품 가나의 혼인잔치: 언약은 오는 11월 개봉되어 관객들과 만날 예정이다.

범영수 차장

Today's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

총회·기관

더보기
부활절까지 침례교단 10만 성도 헌혈운동 전개 총회(총회장 박문수 목사)는 지난 1월 14일 총회 13층 대예배실에서 신년하례회를 가졌다. 1부 신년하례회는 총회 제1부총회장 김인환 목사(함께하는)의 사회로 해외선교회 주민호 회장의 대표기도 총회 공보부장 김은태 목사(청양)가 성경봉독한 뒤, 박문수 총회장(디딤돌)가 “세 사람”(요삼1:1~4)이란 제목으로 말씀을 전했다. 박문수 총회장은 설교를 통해, “오늘 본문에는 세 사람이 등장하는데 우리가 과연 누구를 본받고 이 시대를 살아야 할지를 기억해야 한다”면서 “2021년 코로나 팬데믹 시대 이를 극복할 수 있는 힘은 바로 복음에 있기에 침례교회 모두가 인정받고 사랑받고 칭찬받는 교회가 되기를 소망한다”고 말했다. 이어 총회 총무 김일엽 목사가 광고한 뒤, (재)기독교한국침례회 유지재단 곽도희 이사장(남원주)의 축도로 1부 예배를 마쳤다. 2부 순서는 총회의 다음세대 비전선포와 각 기관의 비전 선포, 총회와 전국 침례교회가 함께하는 헌혈운동 발대식을 진행했다. 총회 전도부장 손석원 목사는 총회가 주관하는 다음세대 침례교회 비전에 대한 개요와 취지 목적에 대해 설명하고 이를 단기간 사역이 아닌 교단 차원의 중장기 계획을 진행할 뜻을 내비쳤다. 이어 유지재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