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0 (수)

  • 흐림속초 12.0℃
  • 맑음동두천 14.5℃
  • 맑음파주 14.1℃
  • 흐림대관령 7.5℃
  • -춘천 15.4℃
  • 흐림북강릉 12.4℃
  • 흐림강릉 14.0℃
  • 구름많음동해 13.0℃
  • 맑음서울 15.0℃
  • 맑음인천 13.7℃
  • 맑음수원 14.8℃
  • 맑음영월 14.5℃
  • 맑음대전 15.7℃
  • 맑음대구 16.6℃
  • 구름조금울산 14.7℃
  • 구름많음광주 14.2℃
  • 구름많음부산 16.8℃
  • 구름많음고창 12.8℃
  • 흐림제주 14.7℃
  • 흐림성산 13.4℃
  • 흐림서귀포 15.4℃
  • 맑음강화 12.8℃
  • 맑음양평 14.7℃
  • 맑음이천 14.7℃
  • 맑음보은 14.7℃
  • 맑음천안 15.1℃
  • 맑음부여 15.5℃
  • 맑음금산 15.2℃
  • 구름조금김해시 16.0℃
  • 흐림강진군 14.3℃
  • 흐림해남 13.1℃
  • 흐림고흥 13.9℃
  • 구름많음봉화 12.6℃
  • 구름조금문경 14.9℃
  • 맑음구미 16.0℃
  • 구름많음경주시 16.1℃
  • 구름조금거창 15.9℃
  • 구름많음거제 15.3℃
  • 구름많음남해 14.5℃
기상청 제공

목산마을

목산마을 - 한줄기로 산다는 것

URL복사

 

정대기

 

이렇게 숲을 이뤄 주었던

한 그루의 나무의

가지들마다에 눈부시게

만발한 꽃들에 취해

세상을 잊게 하고

지친 피곤을 삭혀 주며

시원함을 제공해 주는

그 숲 속

그 그루의 나무들마다에서

하늘 덮는 가지가지들이 품어 내는

만발한 충만

한 그루에서 시작한 가지가지들이

하늘 위로 뻗어 올라가는 그들

나무 속에서 나온 가지가지들이라는 것

그렇지 않은가

어디에서 태어나 위로 뻗어 가고 있음에도

이 영혼은 가끔가끔 어디에서 태어나

뻗어가고 있는지 붙어 있음을

잊을 때가 있고 망각할 때가 있었으니 아하

못 된 가지들이여

붙어 있음을 지겨워하지 말고

붙어 있음의 낙으로 너의 혼을 실어 보내어라

 

시인은 목산문학회 회원으로 한려지방회 회장, 호남제주침례교연합회 회장 등을 역임했으며 제103차 기독교한국침례회 순천총회를 섬겼다. 현재 순천교회를 담임하고 있다.

Today's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