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17 (화)

  • 맑음속초 11.4℃
  • 구름많음동두천 8.0℃
  • 구름많음파주 11.2℃
  • 구름많음대관령 0.6℃
  • -춘천 4.3℃
  • 맑음북강릉 11.8℃
  • 맑음강릉 10.4℃
  • 구름조금동해 10.7℃
  • 흐림서울 9.3℃
  • 박무인천 10.0℃
  • 구름조금수원 11.2℃
  • 흐림영월 2.6℃
  • 흐림대전 12.8℃
  • 맑음대구 16.4℃
  • 맑음울산 17.5℃
  • 맑음광주 17.8℃
  • 맑음부산 15.2℃
  • 맑음고창 16.3℃
  • 맑음제주 17.1℃
  • 맑음성산 18.3℃
  • 맑음서귀포 14.4℃
  • 구름조금강화 11.0℃
  • 구름많음양평 4.4℃
  • 구름많음이천 4.8℃
  • 흐림보은 12.7℃
  • 흐림천안 9.4℃
  • 흐림부여 11.9℃
  • 흐림금산 13.5℃
  • 맑음김해시 15.1℃
  • 맑음강진군 17.7℃
  • 맑음해남 16.6℃
  • 맑음고흥 16.4℃
  • 흐림봉화 6.0℃
  • 흐림문경 11.7℃
  • 구름많음구미 16.1℃
  • 맑음경주시 17.8℃
  • 구름많음거창 15.5℃
  • 맑음거제 14.1℃
  • 맑음남해 17.1℃
기상청 제공

지방회

가나안지방회 ‘갈릴리’로 지방회 명칭 바꿔


가나안지방회가 지방회 명칭을 ‘갈릴리’로 변경하며 새로운 출발을 다짐했다.
가나안지방회는 지난해 12월 14일 강남제일교회(지성윤 목사)에서 정기총회를 개최했다.


이날 가나안지방회는 지방회를 좀 더 새롭게 하고 부흥발전의 토대를 마련하기 위해 지방회 명칭을 ‘갈릴리’로 변경하기로 했다. 또한 갈릴리지방회는 2020년 지방회를 섬기며 부흥을 이끌어나갈 임원으로 회장에 지성윤 목사를 추대하고 부회장에 하종민 목사(드림), 총무에 채태일 목사(남산), 고시위원장에 신현석 목사(열린문)를 선임했다.


갈릴리지방회 신임회장 지성윤 목사는 “지방회의 명칭이 ‘갈릴리’로 바뀐 만큼 우리 모두 새로운 각오로 지방회의 부흥을 넘어 침례교는 물론이고 한국교회를 선도하는 부흥의 역사를 이룩하자”고 독려하며 “언제나 기도와 헌신을 통해 지방회 모든 교회를 온 힘을 다해 섬기겠다”며 각오를 밝혔다.


한편 갈릴리지방회는 신안건 토의로 여선교회와 사모회의 활성화를 위한 방안 등을 논의했다.        


범영수 차장

Today's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

총회·기관

더보기
코로나19로 위기교회, 총회와 함께 극복한다 지구촌교회·강남중앙교회·성광교회·여의도교회 등 지원 동참 목회자 생계비·마스크·손세정제·세탁세제 물품 전달 신종 바이러스인 코로나19로 대구·경북지역을 비롯해 전국에서 확진 환자가 발생하고 있는 가운데 침례교 총회(총회장 윤재철 목사) 소속 강남중앙교회(최병락 목사)와 지구촌교회(최성은 목사), 성광교회(유관재 목사), 여의도교회(국명호 목사)가 코로나19 발생 지역과 이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교회와 목회자들을 지원하기 위해 온정의 손길을 모아 훈훈한 감동을 주고 있다. 교회별로 대구와 경북지역, 그리고 전국에서 확진자가 발생한 지역의 교회와 목회자를 위해 강남중앙교회와 지구촌교회, 여의도교회는 긴급 목회자 생계비 지원으로 각각 1억원과 3000만원, 1000만원 후원금을, 성광교회는 개인용 마스크와 손세정제 등을 지원하기 위해 2000만원을 헌금하고 코로나19 대응에 협력하기로 했다. 또한 강남중앙교회는 2000만원 상당의 세탁세제도 별도로 기증했다. 현재 대구에 거주하고 있는 윤재철 총회장을 대신해 총회 총무 김일엽 목사는 지난 3월 3일 지구촌교회와 강남중앙교회를 차례로 방문하고 각 교회의 후원금과 물품을 전달받으며 총회가 코로나19 예방을 위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