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15 (금)

  • 흐림속초 16.6℃
  • 흐림동두천 15.0℃
  • 흐림파주 14.8℃
  • 흐림대관령 13.1℃
  • -춘천 16.6℃
  • 북강릉 16.7℃
  • 흐림강릉 17.9℃
  • 흐림동해 18.6℃
  • 흐림서울 17.0℃
  • 흐림인천 16.6℃
  • 수원 17.2℃
  • 흐림영월 14.5℃
  • 대전 17.0℃
  • 구름조금대구 16.4℃
  • 맑음울산 17.4℃
  • 구름조금광주 17.1℃
  • 맑음부산 18.9℃
  • 구름조금고창 16.6℃
  • 구름많음제주 21.0℃
  • 구름조금성산 19.9℃
  • 구름조금서귀포 21.2℃
  • 흐림강화 15.7℃
  • 흐림양평 16.2℃
  • 흐림이천 15.9℃
  • 흐림보은 15.2℃
  • 흐림천안 15.8℃
  • 흐림부여 15.9℃
  • 흐림금산 15.2℃
  • 구름조금김해시 16.9℃
  • 맑음강진군 19.0℃
  • 구름조금해남 17.2℃
  • 구름조금고흥 15.4℃
  • 흐림봉화 12.7℃
  • 흐림문경 16.0℃
  • 구름조금구미 16.9℃
  • 구름많음경주시 14.9℃
  • 구름많음거창 12.0℃
  • 구름조금거제 16.6℃
  • 구름조금남해 16.1℃
기상청 제공

기관 및 단체

한국침신대, 1인당 장학금 전국 최상위권 선정

교단 총회 2000만 원 장학금 후원

URL복사

 

한국침례신학대학교(총장 김선배)는 1인당 장학금 수혜금액이 높은 대학으로 2년 연속 전국 최상위권을 차지했다. 2021년 대학알리미 장학금수혜 현황에 따르면 한국침신대는 전년도 5위에서 2단계 상승한 전국 3위를 차지했다.


한국침신대는 지난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학생들의 학비 부담을 덜어주고 재정적 어려움 없이 학업에 열중할 수 있도록 선도적으로 재난위로지원장학금을 지급하고 장학금 후원 모금에 심혈을 기울여 다양한 장학금 지급방안을 마련해 전국 최상위를 자랑하게 됐다.


한국침신대는 올해도 대학 핵심가치로 추진하고 있는‘성적향상 장학금’을 신설해 1학기 학업성적이 향상된 학생 200여 명에게 1인당 30만 원씩 9월에 지급할 예정이며, 이밖에도 학생들을 위한 다양한 장학제도를 신설해 운영할 예정이다.

 


한편 기독교한국침례회 제110차 총회 박문수 총회장은 지난 9월 7일 대학 채플에서 “믿음을 뛰어넘어 체험으로”란 제목의 설교를 통해 대면 강의를 시작한 재학생들에게 큰 도전과 비전을 줬다. 이날 박문수 총회장은 2000만 원의 장학금을 후원함과 동시에 한국침신대가 세계적인 신학대학으로 변모하는 것에 대해 감사를 표하며, 계속해서 교단의 후원이 이어지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또한 박문수 총회장이 담임하는 디딤돌교회는 전교생과 교직원에게 풍성한 중식을 제공했다. 지난주 개강 시에는 이미 여러 번 후원한 익명의 장로, 권사 부부의 1000만 원 장학금 후원이 이어진 바 있다.


김선배 총장은 “교단 총회의 후원에 감사드리며, 2020년에 이어 2년 연속 1인당 장학금 수혜금액이 높은 대학을 차지하게 된 것은 교단총회, 법인이사회, 개 교회, 총동창회, 교직원들이 하나가 되어 아낌없는 후원을 지속했기 때문이며, 학교는 앞으로도 학생들을 위해 교육환경개선 및 다양한 장학제도를 신설해 운영할 계획”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범영수 차장

Today's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

총회·기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