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07 (목)

  • -속초 28.3℃
  • -동두천 21.8℃
  • -파주 19.9℃
  • -대관령 24.0℃
  • -춘천 23.5℃
  • 구름조금북강릉 28.0℃
  • -강릉 29.1℃
  • -동해 25.4℃
  • 연무서울 22.0℃
  • 박무인천 18.2℃
  • 박무수원 20.6℃
  • -영월 23.2℃
  • 박무대전 22.8℃
  • 연무대구 26.7℃
  • 맑음울산 27.7℃
  • 연무광주 26.0℃
  • 연무부산 24.4℃
  • -고창 22.8℃
  • 구름조금제주 23.5℃
  • -성산 23.3℃
  • -서귀포 21.3℃
  • -강화 18.9℃
  • -양평 24.3℃
  • -이천 22.7℃
  • -보은 23.7℃
  • -천안 21.7℃
  • -부여 21.5℃
  • -금산 22.8℃
  • -김해시 26.3℃
  • -강진군 26.2℃
  • -해남 25.4℃
  • -고흥 26.6℃
  • -봉화 25.4℃
  • -문경 27.3℃
  • -구미 27.3℃
  • -경주시 28.7℃
  • -거창 24.9℃
  • -거제 26.0℃
  • -남해 25.2℃
기상청 제공

지방회

2018 지구촌교회 글로벌 셀 컨퍼런스 열기 “후끈”


지구촌교회(이동원 원로목사, 진재혁 담임목사)가 주최하는 ‘2018 지구촌교회 글로벌 셀컨퍼런스(Global Cell Conference) V13’가 “실제 생동하는 셀(Cell)교회를 경험해 보세요”란 주제로 지난 5월 24~25일 경기도 분당채플에서 개최됐다.


이번 셀 컨퍼런스는 글로벌이라는 명칭답게 중국, 일본, 베트남, 캄보디아, 인도네시아, 방글라데시 등 해외 10여 개국 100여명의 해외 지도자와 국내 1100여명의 교회 지도자들이 참석했으며 이를 통해 교회 내 건강한 셀(목장) 사역에 대한 국내외 교회 지도자들의 관심도를 엿볼 수 있었다.
국내 외 셀(목장) 사역과 관련한 세미나 중 유일하게 목장교회 현장을 직접 탐방하며 진행하는 ‘목장탐방’은 이번에도 3000여개의 셀(목장) 중 실제로 230여개의 목장교회를 직접 오픈해 참석자들이 탐방하고, 그 이후 “목장교회 Q&A”를 통해 목장교회에 대한 궁금증을 말끔히 해소시키는 장으로 진행됐다.


또한 부서 사역을 위하여 지구촌교회의 교육지구(미취학, 어린이, 청소년), 젊은이지구(대학, 청년) 및 각 부서(해외선교부, 국내전도부, 사회복지부, 사회복지재단, 예배부, 교육훈련부, 글로벌지구, 글로벌 상담소, 목회리더십/GMN, 필그림)들의 사역을 엿볼 수 있는 ‘전시부스’를 컨퍼런스 기간 내 항시 운영하며 질의응답을 통해 참석자들에게 좋은 호응을 얻었다.


셀 컨퍼런스에 참석한 참석자는 “강의를 통해 셀(목장) 사역이 성서적이며 꼭 해야 할 사역임을 느꼈고, 목장 탐방 시 실제로 셀(목장)내로 들어가 삶과 사역이 진행되는 작은 교회를 보며 우리 교회 내에도 아름다운 목장교회들이 준비되고 진행되길 소망하는 마음이 생겼다”고 소감을 밝혔다. 또한 셀 컨퍼런스의 진행자는 셀 교회의 핵심사역을 엿볼 수 있는 자리인 만큼, 참가자들이 한국형 목장교회를 체험했을 뿐 아니라, 각 교회의 상황에 맞게 창조적으로 적용할 수 있는 방법을 배우는 기회가 됐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모든 참석자에게는 ‘목장모임 소개 및 실황 영상을 담은 DVD’와 ‘목장교회 사역매뉴얼’ 등 지역교회에서 셀(목장) 사역을 하는데 필요한 실제적인 자료를 제공했고, 셀 컨퍼런스 이후에 지구촌교회 부설 기관인 ‘목회리더십 연구소’를 통해 지속적으로 셀 컨설팅과 코칭을 받을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이송우 부장



배너
배너
기침 미래포럼 제11차 세미나 (사)기독교한국침례회 미래포럼(이사장 지덕 목사, 대표회장 임공열 목사, 사무총장 김만섭 목사, 미래포럼)은 지난 6월 1일 경기도 중앙예닮학교 예닮홀에서 제11차 정기세미나를 진행했다. 이번 세미나는 한국교회의 현안으로 다가오고 있는 동성애 문제와 다음세대 문제에 대해 집중 조명하며 한국교회가 보다 적극적인 대안 마련이 필요함을 역설했다. 김현일 목사는 “서구교회 몰락의 비밀, 젠더”란 주제로 현 시대에 대한 객관적이며 성경적인 통찰력을 키울 것을 강조했다. 김 목사는 “현대의 이슈는 언어 전쟁이다. 언어를 통해 우리의 심령을 미혹시키는 일들이 점점 늘어나고 있으며 정치, 경제, 사회, 문화 등 전 영역을 걸쳐 믿는 성도들을 흔들고 있다”며 “그 대표적인 것이 바로 젠더 평등이라 일컬어지는 사상”이라고 말했다. 그는 “사회주의의 다른 말이 국제사회주의고 국제사회주의의 다른 말이 인민민주주의이다. 그렇다면 인민민주주의의 다른 말은 무엇인지 금방 알 수 있다”면서 “이처럼 우리를 언어로 미혹케 하고 영적 무장해제를 시키고 있는 상황을 직시해야 한다. 서구교회가 지난 100년동안 몰락함을 우리는 명확하게 인식해야 하며 한국교회가 교회의 마지막 보루라는 심정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