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지구촌사회복지재단, 창립 20주년 기념식

 

사회복지법인 지구촌사회복지재단(대표이사 최성은)은 지난 11월 18일 분당노인종합복지관(관장 이정우)에서 ‘창립 20주년 기념식 및 교회사회복지 세미나’를 성황리에 마쳤다. 


이날 행사는 최성은 대표이사, 신상진 성남시장, 정춘숙 국회보건복지위원장, 박광순 성남시의장 등 지역사회 복지인사와 후원자, 봉사자, 지구촌교회 교인 등 300여 명이 참석했다. 


최성은 대표이사는 이날 환영사에서 “지난 20년간을 돌아보며 지구촌사회복지재단은 소외된 이웃이 홀로 있지 않도록 사역하며, 전문복지서비스를 통해 저소득 가정을 돕고, 이웃들의 필요를 채우기 위해 나아왔다고 생각한다. 다음 20년도 그리스도의 사랑을 바탕으로 이웃들의 필요를 채우며, 아픔과 어려운 부분을 돕기를 기대하며 약속한다”고 말했다.


다음으로 20년간 재단의 성장과 발전을 위해 기여한 20명의 나눔지기 선정해 특별수상을 진행했으며, 재단의 복지 서비스를 받은 대상자 가정이 최성은 대표이사에게 감사패를 전하는 특별 시간도 마련됐다.


최성은 대표이사는 ‘로잔언약을 통한 대한민국 교회사회복지의 방향과 전략’을 주제로 기조강연을 펼쳤으며, 로잔언약에 나와있는 ‘그리스도인의 사회적 책임’에 담긴 의미를 되새기며, 교회와 정부 지자체와 협업해 흩어지는 교회로서의 사명을 감당하는 재단이 되기를 소망한다고 밝혔다.


2부 세미나는 이준우 교수(강남대학교 사회복지학부)의 ‘성육신적 지역사회복지실천’ 주제강연이 진행됐으며, 유장춘 교수(한동대학교 상담심리사회복지학부), 정지웅 교수(배재대학교 기독교사회복지학과), 권지성 교수(한국침례신학대학교 사회복지학과), 김전호 관장(용인시수지노인복지관)의 토론을 통해 교회사회복지재단이 나아가야 할 방향에 대한 의견을 들었다.


지구촌사회복지재단의 모체인 지구촌교회는 11월 4주(21일~27일)를 나눔 주간으로 지정해 지구촌교회 전 성도가 예수님의 사랑을 가지고 이웃을 향해 마음을 품는 시간을 마련했다. 특히 27일은 복지박람회를 통해 재단이 운영하는 복지기관을 둘러보고 다양한 복지 프로그램을 참여할 수 있도록 체험존을 마련했다.              

범영수 부장


배너

배너
배너

총회

더보기
함께하는교회 112차 총회사업 5천만원 후원
112차 김인환 총회장(사진 왼쪽 세 번째)이 담임으로 섬기고 있는 함께하는교회가 112차 총회가 전개하는 사업의 성공적인 진행을 위해 5000만원을 후원했다. 함께하는교회 김시규, 이강규, 이만우 장로는 지난 1월 12일 직접 총회를 방문해 김인환 총회장과 환담을 나눈 뒤, 후원금을 전달했다. 김인환 총회장은 “그동안 교회 건축과 여러 후원으로 적잖은 부담이 있었고 2년 넘게 총회 의장단으로 섬기면서 항상 함께하는교회에 미안한 마음을 가지고 있었기에 이번 후원의 의미가 크게 다가온다. 함께하면 진정으로 강한 힘을 낼 수 있는 본을 보여주심에 진심으로 감사를 드린다”며 “성도들이 매일 우리교단을 위해 기도하며 총회 발전을 위해 중보하고 있음을 알기에 112차 총회 사역에 귀중한 마중물로 사용하겠다”고 밝혔다. 함께하는교회를 대표해 이만우 장로는 “담임목사님이 총회를 대표하고 계심을 진심으로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며 1년 동안 귀한 섬김과 나눔의 사역이 성공적으로 이뤄질 수 있도록 정성을 모았다”며 “앞으로 총회가 침례교회의 부흥과 성장에 귀한 역할을 감당할 수 있도록 교회 공동체가 관심을 가지고 기도하겠다”고 전했다. 112차 총회는 오는 4월 제주도에서 진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