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2 (월)

  • 흐림속초 13.2℃
  • 흐림동두천 17.2℃
  • 흐림파주 15.9℃
  • 흐림대관령 15.0℃
  • -춘천 17.7℃
  • 흐림북강릉 16.8℃
  • 흐림강릉 20.5℃
  • 흐림동해 14.1℃
  • 서울 16.9℃
  • 인천 17.2℃
  • 수원 17.1℃
  • 흐림영월 15.0℃
  • 대전 16.0℃
  • 대구 12.3℃
  • 울산 13.0℃
  • 광주 12.7℃
  • 흐림부산 15.4℃
  • 흐림고창 13.9℃
  • 제주 17.6℃
  • 흐림성산 16.0℃
  • 서귀포 16.1℃
  • 흐림강화 16.7℃
  • 흐림양평 16.2℃
  • 흐림이천 15.9℃
  • 흐림보은 14.1℃
  • 흐림천안 16.0℃
  • 흐림부여 15.2℃
  • 흐림금산 13.1℃
  • 흐림김해시 13.7℃
  • 흐림강진군 13.1℃
  • 흐림해남 14.1℃
  • 흐림고흥 13.8℃
  • 흐림봉화 12.9℃
  • 흐림문경 12.5℃
  • 흐림구미 14.4℃
  • 흐림경주시 12.2℃
  • 흐림거창 9.4℃
  • 흐림거제 15.1℃
  • 흐림남해 11.6℃
기상청 제공

기고

전체기사 보기

율법적 안식일과 십일조

하늘붓 가는대로 –175

천국행 길에 가장 심하게 고통을 안겨다 주는 것이 율법적 안식일과 십일조다. 예수 피 공로로 사죄받아 칭의얻고 성화과정을 거치며 재림의 구주님을 기다리는 정상적인 신앙생활의 고속도로에 안식일과 십일조라는 장애물이 있다는 것이 문제이다. 그 장애물은 구원사역의 시초에서 사라진 것이었는데 누가 다시 갖다 놓았던가? 단적으로 이단들의 소행이다. 그 이단이란 누구를 가리키냐? 안식일을 고수하고, 또 십일조를 법으로 강요하는 사람들이다. 언필칭 십일 조는 감사하는 마음으로 실행하라고 하지만 감사하는 마음이 아니라 고통스러운 마음으로 한다. 십일조를 지킨다는 것은 어렵다. 나의 불신친구는 끝내 십일조 헌금 문제로 아직까지 예수를 받아들이지 못한 채 죽음을 맞고 있다. 고정수입에 십일조가 첨가되어도 빠듯한 살림인데 거기서 1/10을 빼간다는 것은 경제 논리상 인정할 수 없다는 것이다. 하긴 그가 경제학 정공학도이지만. 엄격한 안식일만 하더라도 금요일 저녁부터 토요일 저녁까지 24시간을 무위무동(無爲無動)하는 것이 쉽지 않은 일이다. 내가 알고 있는 어떤 안식교 의사는 아예 토요 안식일에 대어 놓고 의료행위를 한다. 그리고 마음으로 안식일 준수 못한 죄책감으로 안식교인으로



Today's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